동서발전, 청각장애인 캘리그라피 강의 지원
동서발전, 청각장애인 캘리그라피 강의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농아인협회에 캘리그라피 강의 후원금 450만원 전달
신용민 한국동서발전 사회공헌부장(앞줄 좌 3번째)과 각 기관 관계자들이 강의 후원금 전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신용민 한국동서발전 사회공헌부장(앞줄 좌 3번째)과 각 기관 관계자들이 강의 후원금 전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9일 울산 농아인협회에서 청각장애인대상 캘리그라피 강의 후원금 전달식을 시행했다.

동서발전은 청각장애인의 문화생활에 대한 니즈를 충족하고 더 나아가 사회적 자립을 지원하기 위한 발판으로 캘리그라피 강의 후원금 약 450만원을 울산 농아인협회에 전달했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캘리그라피 강의를 효율적으로 진행하기 위한 강의실 빔프로젝터 설치, 강사 강의료, 수업 도구, 교·보재 및 샘플 등에 사용된다.

동서발전의 관계자는 “캘리그라피 교육이 청각장애인 분들에게 즐거운 수업이자 새로운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청각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들이 강점을 살릴 수 있는 다양한 분야를 발굴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 4월부터 치매 노인의 사회적 자립 지원을 위한 ‘주문을 잊은 카페’를 매달 운영하고 있으며 8월에는 다문화 가족의 영화관람을 지원하고 이달 2일에는 지역 내 새터민의 합동 차례상을 지원하는 등 사회적 약자와의 상생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시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