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재순 가스안전公 부사장, 가스안전관리 현장 점검
오재순 가스안전公 부사장, 가스안전관리 현장 점검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대부도 일원 도시가스 공급 LNG제조소 대상
오재순 가스안전공사 부사장은 ㈜삼천리가 안산 대부도 일원에 도시가스공급을 위한 LNG 제조소 건설현장을 방문해 가스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오재순 가스안전공사 부사장은 ㈜삼천리가 안산 대부도 일원에 도시가스공급을 위한 LNG 제조소 건설현장 관계자와 가스안전관리 현황에 대해 환담을 나누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오재순 한국가스안전공사 부사장이 추석 명절을 앞둔 10일 ㈜삼천리가 안산 대부도 일원에 도시가스공급을 위한 LNG 제조소 건설현장을 방문해 가스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도서지역인 대부도(안산 단원구)는 배관망에 의한 도시가스 공급이 불가능해 탱크로리로 액화천연가스를 공급받아 저장탱크에 저장 후 기화기를 통해 기체가스로 변화시켜 감압한 후 사용처로 공급하게 된다.

이를 위해 경기도, 안산시, ㈜삼천리 등이 협력해 오는 10월말 도시가스공급을 목표로 가스공급시설의 부대설비, 인터록기구 등 마무리 공정이 진행중이다.

이번 점검은 추석 명절을 맞아 안전관리가 소홀하기 쉬운 주요 제조업체 및 가스공급시설에 대한 점검과 관계자 격려를 위해 실시됐다.

오재순 가스안전공사 부사장은 현장 관계자를 만나 “대부도 시민의 에너지복지가 획기적으로 향상될 수 있는 중요한 가스공급시설이므로 건설단계에서부터 철저하고 세심한 안전관리가 필요하다”라며 “명절연휴에도 평상시와 같은 꾸준하고 세심한 점검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