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파워, 복지관 어르신 효도여행 제공
GS파워, 복지관 어르신 효도여행 제공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9.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 역사 나들이 시행
GS파워 임직원들과 어르신들이 유관순 열사 동상 앞에서 기념촬영을 했다.
GS파워 임직원들과 어르신들이 유관순 열사 동상 앞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GS파워(대표 조효제)는 지난 18일과 19일 양일간에 걸쳐 의왕시 아름채노인복지관 소속 어르신 260여명을 모시고 GS파워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동행 -’호국충절의 고장, 천안 역사 나들이’를 시행했다.

GS파워와 함께하는 어르신과의 아름다운 동행은 평소 나들이하기 힘든 지역 어르신들의 정서적 안정과 삶의 재충전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마련된 것으로 GS파워는 나들이 비용 지원과 함께 임직원들이 여행에 동행하는 대표적 어르신 공경 프로그램으로 매년 봄·가을에 시행되며 올해로 8년째를 맞고 있다.

첫 가을 여행을 관광지가 아닌 천안 역사 여행으로 정한 것은 올해가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는 해이고 특히 최근 한·일 관계등 여러가지 사회적 혼란 시기에 독립기념관과 유관순 열사 기념관이 있는 천안을 찾아 우리 선조들의 나라 사랑 정신을 다시한번 되새기는 것이 어른 된 도리가 될 것이라는 어르신들의 뜻이 모여 시행된 것이다.

첫 번째 방문지인 유관순 기념관에서는 아우내 독립 만세 운동을 재현한 컴퓨터 영상, 재판 과정을 담은 각종 전시자료, 열사의 생애를 닥종이 인형으로 재현하는 등 열사의 출생에서 순국까지의 일대기를 전시물과 영상 등을 통해 살펴볼 수 있었다. 특히 일제의 고문실 체험을 통해 유관순 열사의 험난한 감옥 생활을 생생히 떠올리면서 모두들 눈시울을 붉히고 말았다.

이어서 어르신들은 천안여행의 필수코스인 아우내 (병천)순대거리에서 얼큰한 순대국밥과 순대 한 접시를 다 마칠 때 까지 자신들의 어려웠던 현대사 극복 경험담과 함께 후세에 대한 각별한 당부의 말을 남기는 등 이번 여행의 남다른 감흥을 표현하기도 했다. 

한편 계속된 독립기념관 체험에서는 일본의 제국주의 침략상과 그로 인한 고난의 역사를 시작으로 나라를 지키기 위해 펼친 애국 선열들의 항일 무장독립투쟁과 각계각층의 독립운동 등 자유를 향한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승리의 역사가 동선을 그리며 연결돼 감에 따라 비로소 어르신들의 눈가에선 웃음기를 되찾을 수 있었다, 

김영구 GS파워 고객지원처장은 마지막 여행 코스인 천안 목천 ‘아름다운 정원 화수목’에서 어르신과 함께한 자리에서 “GS파워는 밤낮을 가리지 않고 일하며 갖은 역경을 이겨내신 어르신들의 은혜를 결코 잊지 않을 것이며 이번 천안 역사 나들이를 통해서 더욱 어르신들의 소중한 경험과 질책이 우리에게 필요함을 깨닫게 된다”고 말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