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충북 주요산업시설 기술지원서비스 제공
가스안전公, 충북 주요산업시설 기술지원서비스 제공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한화큐셀앤드‧선도산업(주) 등 관내 6개기업 대상
가스안전공사가 충북지역에 소재한 LG화학을 비롯해 한화큐셀앤드, 선도산업(주) 등 관내 6개주요 기업 대상을 대상으로 가스안전 기술지원서비스를 지원한다.
가스안전공사가 충북지역에 소재한 LG화학을 비롯해 한화큐셀앤드, 선도산업(주) 등 관내 6개주요 기업 대상을 대상으로 가스안전 기술지원서비스를 지원한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는 9월30일부터 오는 8일까지 충북지역 내 고위험 산업시설을 보유한 주요 기업을 대상으로 안전진단 및 가스안전교육 등 기술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가스안전공사가 보유한 가스안전전문기술 및 노하우를 지역경제의 중추가 되는 산업현장에 전파해 사고를 예방하고 지역사회와 협력적 관계를 형성하고 기업의 지속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다.

충북지역 내 석유화학 계열 사업장 중 첨단소재 등을 제조하는 (주)엘지화학 청주공장을 시작으로 신재생에너지 관련 사업을 추진하는 ㈜엘지화학 오창 테크노파크, 한화큐셀앤드 첨단소재(주) 및 산업용가스 제조‧공급하는 SK에어가스 청주공장, 선도산업(주) 등 총 6개 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지원을 진행한다.

주요 기술지원 내용으로는 대상기업의 사업분야 및 안전관심분야를 고려해 산업시설 사고예방, 방폭기기 시공 및 관리기준 등 가스안전 기술교육과 안전진단 컨설팅(시설·시스템진단) 등과 같이 프로그램을 다양화하고 세분화해 운영할 계획이다.

가스안전공사는 앞으로 충북지역 기업을 대상으로 현장 의견청취 및 정보교환을 확대하고, 기업의 니즈를 파악해 맞춤형 기술지원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지역 내 고위험 산업시설에 대한 안전확보 및 공사의 사회적 책임 완수를 다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