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신재생 에너지 국제포럼 참가
중부발전, 신재생 에너지 국제포럼 참가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생산시스템(P2G) 모형 전시
신재생에너지 국제포럼에 참가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재생에너지 국제포럼에 참가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부안 신재생에너지 테마파크에서 1일부터 2일까지 개최한 ‘제16회 신재생에너지 국제포럼’에 참가했다.

이번 포럼은 ‘재생에너지, 수소를 품다’라는 슬로건으로 전라북도와 부안군이 주최하고 전북테크노파크가 주관해 태양광, 수소·연료전지1·2, 마이크로그리드 등 4개 세션 23개 주제로 국내외 대학 및 연구기관, 기업관계자 등 1,000여명이 참가했다.

중부발전은 산업통상자원부 등과 이번 포럼을 후원했으며 풍력발전을 이용한 수소생산시스템(P2G) 모형을 전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그린수소 생산을 연구하는 협력기관들(지필로스, 가스안전공사, 아크로랩스, 수소에너젠, 두진 등)과 함께 ‘풍력 500kW급 하이브리드 수소 변환 및 발전시스템 기술개발’의 안전설비 보강대책을 논의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중부발전은 전라북도의 미래 먹거리 산업 및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활성화 정책에 적극 부응해 전라북도의 산업발전에 동행하고 있다”라며 “신재생에너지의 중심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국내외 신재생 에너지 투자 및 개발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