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농어촌 상생기금 20억원 출연
남부발전, 농어촌 상생기금 20억원 출연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농어촌 상생기금 출연 협약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2019년도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을 체결하고 20억원의 상생기금을 출연했다.

앞서 2017년에 50억원의 상생기금을 출연한 남부발전은 올해도 20억원 규모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을 통해 자유무역협정(FTA)의 이행으로 피해를 입거나 입을 우려가 있는 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농어촌·농어업인 등과의 상생협력을 위한 사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에 출연한 상생기금은 농어촌 지역마을 도서관 건립 지원사업 등 농어촌 지역 주민의 소득증대 및 삶의 질 개선을 위한 상생협력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신정식 사장은 “남부발전은 농어촌 지역민들이 실제 필요로 하는 사업발굴 및 추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라며 “이번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출연을 바탕으로 그동안 발굴된 농어촌의 복지 증진과 지역활성화사업을 추진해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하겠다”고 기금출연의 취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