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관公, 전국 8개 지사 안전한국훈련 실시
송유관公, 전국 8개 지사 안전한국훈련 실시
  • 홍시현 기자
  • 승인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합재난 대응역량 강화
대한송유관공사는 23일부터 전국 8개 지사에서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대한송유관공사는 23일부터 전국 8개 지사에서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대한송유관공사(대표 김운학)가 23일 강원지사를 시작으로 24일 경인지사, 25일 영남지사, 29일 충청지사, 30일 서울, 전남지사와 31일 대전, 전북지사까지 일주일간 전국 8개 지사에서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안전한국훈련은 안전한 대한민국 실현을 위한 범국가적 재난대응체계 확립을 목표로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시행되는 훈련이다.

송유관공사는 31일 대전지사에서 실시되는 훈련에서는 규모 6.2 이상의 지진발생으로 인한 저유탱크 화재 및 시설물 붕괴 등의 상황을 가정해 유성소방서, 관할 경찰서 등 총 8개 기관 70여명이 참여한다.

송유관공사의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지진으로 발생 가능한 다양한 유형의 복합재난을 유관기관과 협업해 실제와 같이 대응하게 될 것”이라며 “불가피한 자연재해 상황에서도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합동 대응역량을 강화하는 것이 이번 훈련의 목표”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