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公, 어린이 안전한 등굣길 만들기 ‘앞장’
전기안전公, 어린이 안전한 등굣길 만들기 ‘앞장’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혁신도시 초등학교에 ‘옐로카펫’ 설치
전기안전공사와 온빛초등학교 관계자들이 옐로카펫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기안전공사와 온빛초등학교 관계자들이 옐로카펫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전북 혁신도시 어린이 등굣길 안전 길라잡이로 나섰다.

전기안전공사는 지난 29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전북혁신도시 내 온빛초등학교, 만성초등학교, 양현초등학교 등 3곳에 ‘옐로카펫’을 설치하고 같은 날 온빛초등학교에서 전달식을 가졌다.

‘옐로카펫(Yellow Carpet)’이란 횡단보도 앞 보도와 벽면 일부를 노란색으로 칠해 아이들이 안전하게 대기하고 운전자는 아이들을 쉽게 인지해 감속할 수 있도록 해주는 교통안전 시설물이다.

실제로 국립재난안전연구원에 따르면 ‘옐로카펫’설치 후 횡단보도 대기공간 시안성이 40~50% 좋아지고 차량 운행속도는 5~12% 감속하게 하는 효과를 가져다 주고 있다.

조성완 전기안전공사 사장은 “어린이와 청소년 비율이 높은 전북혁신도시의 인구 특성을 고려해 옐로카펫사업을 시작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전북 지역 맞춤형 공헌활동을 늘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기안전공사는 올 연내에 전주·완주·군산지역 공원과 놀이터에 지역주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옥외 LED시계 30개를 설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