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재 가스안전公 안전관리이사, 수소충전소 특별점검
이연재 가스안전公 안전관리이사, 수소충전소 특별점검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31개 충전소 안전 확보 및 가동중단 실태파악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이연재 한국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지난 4일 가스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맞아 서울시내의 국회 수소충전소와 양재 수소충전소에 대해  가스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국회 수소충전소와 양재 수소충전소는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와 현대자동차(주)에서 운영하는 수소자동차 충전소로 각각 올해 8월과 2010년 8월에 완공됐다.

이날 이연재 가스안전공사 안전관리이사는 충전소 가스공급시설의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저장 및 충전설비의 이상 유무를 점검하는 동시에 현장의 안전관리자 및 충전원을 격려하면서 “수도 서울은 인구 최대 밀집지역으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수소를 사용하기 위해 상시 안전점검 체계를 유지해 수소산업발전과 안전이 동시에 확보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가스안전공사는 국내 수소충전소에 대한 전국 지역본부·지사에서 31개소 수소충전소의 안전 확보와 가동중단 실태파악을 위한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