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 노사, 삼척 도계지역 소외계층에 성금 전달
광해관리公 노사, 삼척 도계지역 소외계층에 성금 전달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 사각지대 놓인 폐광지역과 상생 위해
광해관리공단 노사가 13일 도계 라이온스 회관에서 삼척 도계지역 소외계층에 사랑나눔 성금 300만원을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광해관리공단 노사가 13일 도계 라이온스 회관에서 삼척 도계지역 소외계층에 사랑나눔 성금 300만원을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 노사는 13일 강원도 삼척 도계지역 소외계층에 사랑나눔 성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도계 라이온스 회관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복지사각 지대에 있는 폐광지역의 경제적 소외계층과 상생협력 하기 위해 마련됐다.

광해관리공단은 공단우리노동조합, 삼척블랙밸리컨트리클럽 등과 각 100만 원씩의 성금을 출연했다. 

특히 공단우리노동조합 사랑나눔 성금은 자체 플리마켓 활동을 통해 직원들이 함께 모아 의미를 더했다.

홍기표 공단우리노조 위원장은 “지난 삼척 수해지원 활동에 이어 다시 삼척 주민들과 상생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돼 기쁘다”라며 “작은 정성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철양 광해관리공단 지역진흥본부장은 “이번 사랑나눔 행사를 통해 공단 노사가 함께 폐광지역의 어려운 이웃과 소통하며 상생협력의 길을 모색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