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넛 LPG용기 장착 현대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출시
도넛 LPG용기 장착 현대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출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청정·전방 충돌방지 보조 등 편의·안전사양 적용해 19일부터
19일부터 시판에 들어간 현대자동차의 더 뉴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19일부터 시판에 들어간 현대자동차의 더 뉴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현대자동차가 더 뉴 그랜저 모델인 페이스리프트 모델일 새롭게 출시해 19일부터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판매에 나선 뉴 그랜저 페이스리프트는 르노삼성자동차의 QM6, SM6 등의 모델과 마찬가지로 도넛 LPG용기를 장착해 트렁크 공간이 넓혔다는 장점이 있다.

현대차의 더 뉴 그랜저는 4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휘발유와 LPG모델이 출시되며 가격은 △2.5 가솔린 3,294만원 △3.3 가솔린 3,578만원 △2.4 하이브리드 3,669만원(세제혜택 후) △일반 판매용 3.0 LPi 3,328만원(개별소비세 3.5% 기준)부터 시작된다.

지난 2016년 11월 출시 이후 3년만에 선보이는 더 뉴 그랜저는 휠베이스(축간거리)를 기존보다 40mm, 전폭을 10mm 늘리며 플래그십 세단이라는 명칭에 걸맞게 동급 최고 수준의 공간성을 확보했다.

2.4 하이브리드 모델은 복합연비가 16.2 km/ℓ(17인치 타이어 기준)로 높은 경제성을 확보했으며 3.0 LPi 모델은 LPi 탱크를 기존 실린더 형태 대신 원형으로 새롭게 적용해 트렁크 적재 공간을 키웠다.

또한 △공기청정 시스템 △2세대 스마트 자세제어 시스템 △전방 충돌방지 보조-교차로 대향차(FCA-JT, Forward Collision-Avoidance Assist-Junction Turning) 기술 등 현대차 최초로 적용한 신사양을 비롯해 첨단 편의 및 안전사양을 대거 탑재했다.

지난 4일부터 18일까지 영업일 기준 11일 동안 사전계약 3만2,179대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