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시설안전公, 매설배관 안전관리·기술협력 강화
가스안전公·시설안전公, 매설배관 안전관리·기술협력 강화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교류 등 협력 위한 MOU 체결
허영택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좌)와 유동우 한국시설안전공단 안전진단본부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허영택 한국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좌)와 유동우 한국시설안전공단 안전진단본부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와 한국시설안전공단(이사장 박영수)은 20일 경남 진주 한국시설안전공단에서 대형가스저장시설 및 매설배관의 안전관리와 진단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허영택 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를 비롯한 산업시설진단, 배관진단, 재난관리분야 관계자들과 유동우 시설안전공단 안전진단본부장을 비롯한 구조물 안전진단분야 관계자들이 자리한 가운데 진행됐다.

국가주요시설물의 안전을 담당하는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지진 및 국가 재난 발생 시 초동대응 및 안전진단 협업 △대형 가스저장시설 및 교량 구조물, 매설배관(가스배관, 상하수도) 안전진단 기법 공유 및 기술교류 △진단, 평가 관련 기술지원 및 기술세미나 개최 등 장기적으로 양 기관 간 발전적인 협력으로 안전국가 구축에 기여하기로 했다.

허영택 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는 “고양저유소 화재 이후 가스 저장시설 및 매설배관 등 기반시설 노후화에 대한 관심과 생활안전에 대한 요구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의 특화된 기술 분야의 안전진단 기술정보 교류를 통해 검사·진단 품질을 강화하고 안전제도 선진화 도모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