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경기도 구리 노인가구에 타이머콕 보급
가스안전公, 경기도 구리 노인가구에 타이머콕 보급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탈고개 경로당 및 노인 가구 100개소 대상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우 3번째)이 경기도 구리시 배탈고개경로당에서 어르신들을 모시고 ‘가스안전장치 보급 및 특별안전점검’ 행사를 가진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우 3번째)이 경기도 구리시 배탈고개경로당에서 어르신들을 모시고 ‘가스안전장치 보급 및 특별안전점검’ 행사를 가진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22일 경기도 구리시 배탈고개경로당에서 구리시 어르신들을 모시고 ‘가스안전장치 보급 및 특별안전점검’ 행사를 가졌다.

이날 가스안전공사는 가스안전 관리에 취약하기 쉬운 구리시 관내 어르신가구와 경로당 100개소를 대상으로 가스 타이머콕을 무료로 설치했다.

이번 행사에는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과 윤호중 국회의원, 안승남 구리시장이 은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타이머콕은 설정한 시간이 경과하면 가스를 자동으로 차단해주는 안전장치로 가스렌지 끄는 것을 잊어버린 경우 솥이 과열돼 발생할 수 있는 화재사고 예방에 큰 효과가 있는 안전장치다.

가스안전공사는 과열화재 사고예방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자 38만3,000여 가구에 가스 타이머콕 보급을 완료했으며 올해에도 지자체 등과의 협업을 통해 타이머콕 보급 및 설치를 확대 중이다.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공사가 앞장서서 가스안전을 통한 사회가치 창출에 나설 것”이라며 “국민들도 안전장치 마련과 생활 속 안전실천 등을 통해 가스사고 예방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