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다문화가정 이주여성 친정나들이 사업 후원
남동발전, 다문화가정 이주여성 친정나들이 사업 후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19.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6가구 지원
한국남동발전 진주 본사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진주 본사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2일 진주 본사에서 배찬호 노조위원장, 강창원 동반성장처장, 함윤희 UCC 부장, 이온유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경남지부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노사합동 다문화가정 이주여성 친정방문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남동발전 노사가 UCC(Union Corporate Committee),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경남지부와 협업해 추진한 이번 사업은 결혼 후 진주시에 거주하는 이주여성들에게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주고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총 6가구의 다문화가정을 선발해 추진된다. 

수혜가정은 오는 9일 고국인 베트남으로 출발해 약 2주간의 일정으로 각자의 친정집을 방문한다.

배찬호 한국남동발전 노조위원장은 “이주여성분들이 오랜만에 고향에 방문하셔서 친정 가족들과 편안한 시간을 보내고 돌아오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