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너지公, 인권경영 선언식 개최
서울에너지公, 인권경영 선언식 개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19.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섭 사장 “사람을 최우선 하는 서울에너지공사 만들 것” 강조
서울에너지공사 인권경영 선언식에서 박진섭 사장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서울에너지공사 인권경영 선언식에서 박진섭 사장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서울에너지공사(사장 박진섭)가 인권경영에 앞장설 것을 선포했다.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은 지난 2일 본사 대강당에서 전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인권경영선언식을 개최했다.

직원대표로는 김종은 대리와 강지훈 사원이 나서 인권경영을 위한 선언문을 낭독했다. 인권경영선언문에는 △인간의 존엄과 가치 존중 △차별금지 △안전 및 노동자 인권 준수 △노사간 상호 존중과 배려 △서울시민 및 이해관계자 인권 존중 △국내외 환경법규 준수 및 오염방지 등의 내용을 담았다.

박진섭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인권경영 실천을 위한 선포식을 갖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인권경영선포식을 통해 전임직원이 하나가 돼 인권경영에 대한 관심과 실천의지를 대내외에 알리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어 박진섭 사장은 “사람을 최우선하는 서울에너지공사로 만들겠다”라며 “12월10일 세계인권의 날을 맞이해 새로운 경영지표를 함께 이행해 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