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일렉트릭, 신 스마트배터리 모듈 전원공급장치 출시
슈나이더일렉트릭, 신 스마트배터리 모듈 전원공급장치 출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19.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장 스마트배터리 모듈···최대 99% 효율성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갤럭시 VS 3상 무정전 전원 공급장치(Galaxy VS 3-phase UPS)’ 제품사진.
슈나이더일렉트릭 ‘갤럭시 VS 3상 무정전 전원공급장치(Galaxy VS 3-phase UPS)’.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새로운 스마트배터리 모듈 기술을 갖춘 전원공급장치 출시로 효율적인 에너지 소비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내장 스마트배터리 모듈을 갖춘 ‘갤럭시 VS 3상 무정전 전원공급장치(Galaxy VS 3-phase UPS)’의 첫 번째 버전을 발표했다.

갤럭시 VS는 설치가 간편한 고효율 모듈식 3상 UPS로 IT 시설, 상업 및 산업 시설의 중요 전력 요구사항에 부합하도록 설계됐다.

갤럭시 VS는 컴팩트한 디자인으로 제한된 공간에 적합하고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 지원으로 IT 엑스퍼트(EcoStruxure IT Expert) 및 에셋 어드바이저(EcoStruxure Asset Advisor)를 통해 연중무휴 전문가 서비스부서가 지원하는 장비 성능과 상태에 대한 관리가 용이하다.

중요한 시스템 구성요소가 모듈식으로 제작돼 더욱 빠른 서비스 및 내결함성을 제공하며 슈나이더일렉트릭의 특허받은 이컨버전(ECOnversion) 모드로 운영할 경우 최대 99%의 효율성을 제공한다. 이는 에너지절감을 통해 2~3년 이내에 초기 투자금 회수가 가능한 결과로 돌아온다.

내장 스마트배터리 모듈을 갖춘 새로운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갤럭시 VS 10~50kW(400V)는 한층 더 나아진 배터리 유연성 및 모니터링, 이중화 배터리 스트링, 자체 구성을 통해 가용성을 개선해준다.

또한 고도로 예측 가능한 런타임 및 배터리 이중화를 통해 주요 부하가 항상 보호될 수 있도록 보장해 위험을 줄여주고 배터리는 UPS 캐비닛에 통합돼 점유 공간이 최적화되고 엣지 컴퓨팅 및 주요 인프라의 고유한 요구사항 또한 안성맞춤이다.

크리스토퍼 톰슨 슈나이더일렉트릭 3상 제품 라인 비즈니스부분 부사장은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가 지원되고 탁월한 효율성과 내장 스마트배터리 모듈까지 갖춘 최신 갤럭시 VS는 다양한 환경의 최종 사용자, 유통업체, 파트너, 통합업체에게는 물론이거니와 특히 엣지 컴퓨팅 및 주요 인프라에 대한 혁신적이고 유연한 솔루션”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