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公, DB프로미 농구단과 사회공헌 업무협약
석탄公, DB프로미 농구단과 사회공헌 업무협약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나눔 어시스트‘에 이은 두 번째 프로그램
석탄공사가 원주 DB프로미와 함께 '자유투는 사랑을 싣고'  사회봉사활동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유정배 석탄공사 사장(좌 2번째)이 원주 DB프로미와 함께 '자유투는 사랑을 싣고' 사회봉사활동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대한석탄공사(사장 유정배)는 원주 DB프로미 프로농구단(단장 신해용)과 지난 4일 원주종합체육관에서 19-20시즌 ‘자유투는 사랑을 싣고’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자유투는 사랑을 싣고’ 사회공헌 캠페인은 지난 ‘18-19시즌 ’사랑나눔 어시스트‘에 이은 두 번째 연탄 적립 프로그램으로 정규시즌 동안 원주 DB프로미 선수들이 자유투를 성공 할 때마다 대한석탄공사(10장)와 원주 DB프로미(10장)가 함께 연탄 20장을 적립해 지역사회에 전달하는 석탄공사의 대표적인 협업 사회공헌 활동이다.

유정배 석탄공사 사장은 “공사는 사회적 가치 중심으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중이며 지역을 대표하는 프로농구단과의 사회공헌 협업 프로그램을 통해 원주 DB프로미 농구단을 사랑하는 시민들이 함께 응원해 보다 많은 연탄이 연고지 에너지 취약계층에 지원될 수 있도록 꾸준한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석탄공사와 DB프로미는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총 4만1,900장의 연탄을 적립해 매년 함께 연탄 지원을 실천하고 있으며 올해는 강원FC와 ‘골 더하기 온기 나누기’ 캠페인을 펼쳐 총 5,800장의 연탄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