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기술公, 간부 대상 인권 교육 실시
가스기술公, 간부 대상 인권 교육 실시
  • 박병인 기자
  • 승인 2019.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월 10일 ‘존중의 날’ 지정 행복한 일터 만들기 ‘앞장’
서로 존중의 날을 맞아 간부들이 출근하는 직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서로 존중의 날을 맞아 간부들이 출근하는 직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는 10일 세계인권선언 71주년을 맞아 대전 인권체험관에서 간부직원들을 대상으로 인권감수성 향상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에는 경영지원본부장을 비롯한 부장급 이상 간부직원들이 참석해 세계인권선언의 의미를 되새기고 인권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일상생활 속에서 습관적으로 사용해 온 차별적인 언어 등 다양한 차별적 요소를 접하며 인권문제에 대해 새롭게 인식했다.

또한 가스기술공사가 수행하고 있는 인권경영에도 간부들이 솔선수범해 참여하자는 의지를 다지는 소중한 계기가 됐다.
 
한편 이날 교육에 앞서 지난 9월부터 매월 10일에 시행하고 있는 ‘서로 존중의 날’을 맞아 경영지원본부장을 비롯한 간부들이 출근하는 직원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나누며 갑질 및 직장 내 괴롭힘이 없는 행복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행사에 참여한 가스기술공사의 관계자는 “그 동안 타부서 업무로만 인식해 오던 인권에 대해 생각해 보는 좋은 계기가 됐으며 앞으로 인권경영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 참여해 공사의 지속가능경영과 인권존중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