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公, 2019년 남북경협학교 개최
석탄公, 2019년 남북경협학교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빈 대학교 피터 연구원 초청 북한 변화 방향 모색
2019년 남북경협학교에서 초청강연이 진행되고 있다.
2019년 남북경협학교에서 초청강연이 진행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대한석탄공사(사장 유정배)는 10일 본사에서 북한 경제 전문 칼럼리스트인 빈대학교 피터 연구원을 초빙, ‘북한 국영기업소의 운영방식 변화’라는 주제로 ‘2019년 남북경협학교 제4강’을 진행했다.

이번 강연은 석탄공사가 강원대학교 통일강원연구원과 공동주최하고 강원통일교육센터 주관으로 마련됐으며 북한 국영기업의 변화 과정과 시사점을 공유하고 상호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유정배 석탄공사 사장은 “석탄공사가 보유하고 있는 전문적인 기술력과 인력을 기반으로 향후 ‘서민에너지에서 평화에너지로’의 공사의 새로운 가치 전환 실현해 남북 평화공존시대에 북한과의 실질적인 협력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우리 공사의 역할을 새롭게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남북경협학교는 지난 10월부터 12월까지 총 4회 실시됐으며 석탄공사는 원주혁신도시 공공기관들과 함께 특강 내용을 공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