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가스안전 콜센터 개청
가스안전公, 가스안전 콜센터 개청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국민 만족도 향상 기대
참석자들이 기념테이프를 컷팅하고 있다.
참석자들이 기념테이프를 컷팅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10일 충청북도 제천시에서 가스안전 콜센터 개청식을 진행했다.

가스안전 콜센터는 전국으로 분산돼 있는 가스안전공사의 민원 전화채널인 1544-4500과 각 지역 대표전화의 일원화를 통해 고객에게 표준화된 전화응대 서비스 제공하고 가스안전 대국민 만족도를 높이고자 신설된 조직이다.

이 자리에는 이상천 제천시장을 비롯해 충청북도 관계자, 가스업계 등 8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가스안전공사는 내년 초 본격 가동될 콜센터 근무를 위해 직원 13명을 신규 채용했다. 이들 신입 직원들은 직무 및 서비스 교육을 이수한 후 본격 업무에 투입될 예정이다.

김형근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가스안전 콜센터 설립은 우리공사에서 오랜기간 준비해온 숙원사업으로 충북 제천시에 둥지를 틀게 됐다”라며 “이를 계기로 가스안전 전화민원 서비스가 크게 개선될 것이며 제천시에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따른 지역발전에 이바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형근 사장은 콜센터를 빠르게 안정화하고 내실화할 것을 당부하며 향후에는 30명까지 인력을 확대하겠다고 청사진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