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公, 지역에너지 우수사례 Best Practice 대회 개최
에너지公, 지역에너지 우수사례 Best Practice 대회 개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19.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사례 벤치마킹·지역사회 소통창구 확대

 

지역에너지 우수사례 BP발표 대회 워크숍에 참가한 한국에너지공단 임직원 및 시민단체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역에너지 우수사례 BP발표 대회 워크숍에 참가한 한국에너지공단 임직원 및 시민단체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충북 보은 나인밸리 포레스트 리조트에서 시민단체·에너지공단간 지역 네트워크 기반에너지사업의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공유하기 위한‘Best Practice 발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지역에너지 네트워크 기반으로 시민단체와 에너지공단 지역본부를 통해 추진된 18개 지역에너지사업 우수사례에 대한 시상식이 진행됐다. 또한 우수사례 발표 및 이에 대한 소통의 시간을 가짐으로써 지역에너지사업 우수사례를 확산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워크숍에 참석한 39개 시민단체와 에너지공단은 상호 소통하는 가운데 우수한 추진사례를 벤치마킹하고 향후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영로 에너지공단 지역협력이사는 “오늘 워크숍이 에너지공단과 시민단체가 ‘지역 네트워크 기반 에너지사업 성과 확산’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한 걸음 전진하는 계기가 됐으며 같은 방향을 향해 동행하는 동반자라는 점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소통 창구를 확대하고 에너지공단이 추진하는 사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가 향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향후 에너지공단은 우수사례로 선정된 지역에너지 사업에 대한 사례집을 제작해 관련 기관과 단체에 배포하고 홍보 활동을 지속함으로써 지역 분권화라는 시대적 흐름에 맞춰 지역 기반 에너지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