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가스안전관리정책평가 세미나 개최
경남 가스안전관리정책평가 세미나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19.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공자 포상 및 내년 가스안전정책 수립
‘2019 경상남도 가스안전관리정책평가 세미나’에서 정현철 두산메카텍(주) 팀장 등 10명에 경남도지사표창이, 김희남 안전가스설비 대표 등 10명에게 가스안전공사 사장표창이 수여되고 있는 모습.
‘2019 경상남도 가스안전관리정책평가 세미나’에서 정현철 두산메카텍(주) 팀장 등 10명에 경남도지사표창이, 김희남 안전가스설비 대표 등 10명에게 가스안전공사 사장표창이 수여되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올해 경상남도 가스안전관리정책을 평가하고 내년도 계획을 수립하는 ‘2019 경상남도 가스안전관리정책평가 세미나’가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경상남도 및 지자체 가스업무 담당공무원, 한국가스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 및 경남서부지사, 유관기관 대표, 가스산업 관계자 등 총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소노캄 거제 에메랄드홀에서 개최됐다.

경남도와 가스안전공사가 함께 준비한 이번 행사에서는 박상석 경상남도 에너지산업과장과 강석영 가스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올 한해 경남지역 가스안전관리 유공으로 선정된 21명의 유공자에 경상남도 도지사표창과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표창이 수여됐다.

가스안전관리에 기여한 공로로 정현철 두산메카텍(주) 팀장 등 10명이 경남도지사표창을, 안전가스설비 김희남 대표 등 10명이 가스안전공사 사장표창을 수상했다.

시상식이 종료된 후 세미나에 참석한 각 행정관청 가스업무 공무원과 가스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 경남서부지사가 함께 서민층 가스시설개선사업, 타이머콕 보급사업, 그리고 LPG시설 안전지킴이 사업 등 올 한해 실시한 가스안전사업 정책을 평가하고 내년도 사업계획과 정책방향을 수립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2019년 가스안전관리 법령 개정 및 주요현황’과 ‘가스사고 현황 분석 및 사고사례’를 주제로 하는 강의가 각 행정관청의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번 강의는 가스업무 담당 실무자들에게 가스안전 관련 최신 개정 법령과 가스사고 사례 등의 정보를 공유하고 협력을 강화하는 시간이 돼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강석영 가스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장은 “모두 한마음이 돼 현장의 가스안전관리를 보다 체계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긴밀한 협업체계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