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나경환 산업통상자원 R&D 전략기획단장 선임
산업부, 나경환 산업통상자원 R&D 전략기획단장 선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기 2년으로 연임 가능
신임 나경환 산업통상자원 R&D 전략기획단장.
신임 나경환 산업통상자원 R&D 전략기획단장.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6일 제4기 ‘산업통상자원 R&D 전략기획단장’으로 나경환 단국대학교 산학부총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산업부는 단장 선임을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추천위원회 구성을 시작으로 신임 단장 선임 절차를 진행했으며 2달 간의 공모와 추천 과정을 거쳐 전임 단장(백만기 김&장 법률사무소 변리사)의 후임으로 나경환 부총장을 선임했다.

새로 선임된 전략기획단장은 향후 2년의 임기(2년 연임 가능) 동안 비상근으로 근무하면서 산업부의 R&D 투자와 기획방향을 제시하고 새로운 R&D 정책의 발굴과 제언 등의 역할을 맡게 된다.

산업부는 나경환 부총장이 신임 단장으로 선임된 배경으로 “최근 인공지능, 빅데이터로 대변되는 4차 산업혁명 등으로 산업구조의 급격한 전환기에 정부의 R&D 투자방향과 방식에도 혁신이 필요한 시점에서 정부 R&D 시스템에 대한 이해가 높고 연구계와 학계, 정부를 망라한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성과 식견을 겸비한 나경환 부총장이 이러한 과제들을 해결할 충분한 능력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신임 나경환 단장은 “최근의 급속한 기술혁신 환경 변화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기존 R&D 관리시스템의 경직성, 단절성 등을 조기에 극복하는 것이 매우 시급하다”라며 “이를 통한 과학기술의 성과와 경제적인 성과간의 연계가 향후 국가 경쟁력을 결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나 단장은 “앞으로 산업부 R&D를 통해 기업들이 실질적으로 경제적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관련 시스템 정비와 더불어 대학과 공공연구소를 포함한 협력과 연계의 새로운 산업기술혁신체제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산업부는 제4기 전략기획단 체제 구축을 위해 매니징디렉터(MD) 선임 절차를 진행 중에 있으며 MD 선임이 마무리 되는대로 2월중에 제4기 전략 기획단 체제를 정식 출범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