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2020년 정기 임원인사 단행
효성, 2020년 정기 임원인사 단행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0.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영환 부사장 등 총 28명 승진
유영환 효성 부사장.
유영환 효성 부사장.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효성이 10일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효성은 경영진단실장인 유영환 전무의 부사장 승진과 13명의 신규 임원 선임을 포함해 총 28명 규모의 인사를 단행했다.

유영환 신임 부사장은 무역 사업과 해외 주재 경험이 풍부한 해외 전문가로 글로벌 감각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효성은 이번 인사와 관련해 “철저한 성과주의 원칙에 따라 단행됐다”라며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 위기를 극복하며 회사의 성장을 이끌어내고 신시장 개척을 통해 회사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인사들을 중용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VOC(Voice of Customer: 고객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급변하는 환경에 적극 대처할 수 있는 경영 체제를 구축하는 차원”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인사로 조현준 회장이 강조해 온 VOC 경영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조 회장은 지난 1월초 신년사에서도 “고객의 목소리를 나침반으로 삼아야 생존의 길을 찾을 수 있다”라며 “숲속의 고객을 보는 기업, 그리고 그 숲을 더욱 풍성하게 하는 기업을 만들어 가자”고 당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