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제주 감귤로 지역 취약계층 돕는다
가스公, 제주 감귤로 지역 취약계층 돕는다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귤 소비촉진으로 제주·대구 사회복지시설 지원
가스공사의 관계자들이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스공사의 관계자들이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제주지역 감귤가격 폭락에 따른 농민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고자 감귤 소비촉진운동에 참여했다고 17일 밝혔다.

가스공사는 이번에 감귤 7.5톤(5kg 1,500박스)을 구입해 이 중 4.7톤(950박스)을 제주 서부종합사회복지관과 대구 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지역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또한 가스공사 공공운수노조 지부도 좋은 취지에 동참하고자 제주 감귤을 함께 구매했다.

가스공사의 관계자는 “지난해 11월 제주 LNG 기지 준공과 올해 예정된 공급배관 준공을 계기로 제주지역에 본격적인 천연가스 시대가 열린 만큼 앞으로 제주도민의 가까운 이웃으로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다양한 상생협력 사업을 적극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