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인천, LPG사고예방 위해 간담회 개최
가스안전公 인천, LPG사고예방 위해 간담회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한달간 민관 합동 가스시설 긴급안전점검 실시키로
가스안전공사 인천지역본부는 인천자유경제구역청 미추홀타워에서 가스담당 공무원 및 유관기관 대표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LPG폭발사고 재발 방지를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가스안전공사 인천지역본부는 인천자유경제구역청 미추홀타워에서 가스담당 공무원 및 유관기관 대표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LPG폭발사고 재발 방지를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정행원)는 30일 인천자유경제구역청 미추홀타워에서 인천시·군·구 가스담당 공무원 및 유관기관 대표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 동해 펜션 LPG폭발사고 사례 전파 및 유사 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강원 동해시 토바펜션에서 발생한 LPG폭발사고로 인한 피해현황, 사고내용, 사고상황 등을 포함한 최근 가스사고 사례를 공유하고 인천시 관내 유사 사고 예방을 위한 관계자 별 조치계획을 논의, 실천방안을 모색했다.

지자체, 가스안전공사 및 인천LPG판매협회는 일반가정 난방·취사용 LPG시설, 다중이용·숙박시설의 LPG시설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을 민관 합동 추진키로 하고 2월부터 곧바로 실시키로 의견을 모았다.

정행원 가스안전공사 인천지역본부장은 “지금까지 가스안전 관련기관 기관의 책임감 있는 노력으로 인천 관내에 큰 사고가 발생하지 않은 것에 대해 감사하다”라는 뜻을 전하며 “동해 소재 펜션에서 LPG폭발 사고의 재발 방지를 위해 LPG공급자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뒤따라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