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산업기술단지 거점기능강화 평가 ‘최우수’ 선정
충북TP, 산업기술단지 거점기능강화 평가 ‘최우수’ 선정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0.0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과 기업지원부문 높은 평가
충북테크노파크 전경.
충북테크노파크 전경.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재)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 이하 충북TP)가 2020년 산업기술단지 거점기능강화사업 평가에서 ‘최우수(S등급)’기관으로 선정됐다.

지난 1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으로 산업기술단지 사업시행자(전국 19개 테크노파크 및 TP 진흥회)를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평가에서 충북TP는 정책기획부문에서는 규제자유특구(스마트안전제어산업),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수송기계소재부품산업, 바이오헬스(천연물)산업) 선정 등 지역사업 유치에 대한 높은 기여도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기업지원플랫폼부문에서는 기술닥터 애로상담, 자금연계지원, 수출기업 육성을 위한 Trade Hit 100 제작 등 지역기업 육성 실적에 대해 긍정적 평가를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충북TP는 충북도와 함께 기업수요 기반의 철저한 사전기획을 통해 △스마트안전제어산업 규제자유특구 지정(216억원)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신규인프라 조성 285억원, 장비고도화 86억원) 등 신규사업을 유치해 충북도가 중점 추진하는 충북경제 4% 실현 기반 강화에 기여한 부분이 높게 평가됐다.

송재빈 충북TP 원장은 “중앙정부와 충북도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이와 같은 성과를 이뤄냈다”라며 “앞으로도 충북TP의 기능과 역할을 중심의 기술혁신을 이끌어 충북경제발전을 지속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