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L, 파키스탄 태양광 시험인증 사업자 선정
KCL, 파키스탄 태양광 시험인증 사업자 선정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0.0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형 시험인증제도 도입
Aneqa bajaz PCRET 과장과 Afzal Hussain PCRET 본부장, Baqer Raza PCRET 위원장, Chaudhry Fawad Hussain 파키스탄 과학기술부 장관, 곽성규 주파키스탄 한국대사, 박재성 KCL 사업책임자, 양석웅 KOICA 파키스탄 사무소장, 송재헌 도성건축 소장, 강민종 동의대학교 국제협력센터 박사(좌부터) 등 관계자들 사업착수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neqa bajaz PCRET 과장과 Afzal Hussain PCRET 본부장, Baqer Raza PCRET 위원장, Chaudhry Fawad Hussain 파키스탄 과학기술부 장관, 곽성규 주파키스탄 한국대사, 박재성 KCL 사업책임자, 양석웅 KOICA 파키스탄 사무소장, 송재헌 도성건축 소장, 강민종 동의대학교 국제협력센터 박사(좌부터) 등 관계자들 사업착수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원장 윤갑석, 이하 KCL)은 KOICA(한국국제협력단)에서 발주한 국제개발협력사업(ODA)인 ‘파키스탄 태양전지모듈 인증시험소 설립사업’의 대표 사업자로 선정됐다.

KCL은 6일 파키스탄 이슬라마바드 현지에서 곽성규 주파키스탄 대한민국 대사와 양석웅 KOICA 파키스탄 사무소장, 박재성 KCL 사업책임자, Chaudhry Fawad Hussain 파키스탄 과학기술부 장관, Baqer Raza 파키스탄 재생에너지기술위원회(PCRET) 위원장 등 유관기관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착수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 시작을 알렸다.

정부의 ODA으로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에 태양전지모듈 국제공인시험기관을 설립하는 것으로 KCL은 국제공인시험기관 등록 및 운영에 관한 기술과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KCL은 사업을 통해 태양전지모듈 국제공인시험기관 설립과 태양광 설비 인증제도 등 태양광 의무화 관련 한국형 정책 수립을 지원하게 되며 제품 인증에 필요한 공인시험평가도 한국형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윤갑석 KCL 원장은 “KCL이 그동안 축적해 온 친환경에너지분야의 우수한 기술과 노하우가 파키스탄에 전수되는 상징적인 ODA 협력사업이 될 것”이라며 “파키스탄 최초의 국제공인시험기관 설립 지원을 통해 우리나라 태양광 관련 산업기술을 전수하고 이를 통해 국내 관련 산업 활성화와 국내 기업의 현지 진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KCL은 지난 2014년부터 한국형 시험인증 인프라 및 기술의 글로벌 사업 확장에 힘쓰고 있으며 전세계 23개국 80여개 기관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