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안위,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에 이금로 변호사 위촉
원안위,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에 이금로 변호사 위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금로 변호사.
이금로 변호사.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는 이금로 변호사를 제5대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임기 2년, 1회 연임 가능)으로 위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금로 변호사는 법무부차관을 거쳐 대전·수원고등검찰청 검사장을 역임했다.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인 이금로 변호사는 원자력산업계의 비리와 부조리를 방지하는 감시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원자력안전 옴부즈만 제도는 원자력산업계 비리의 내·외부 제보 채널을 강화하고 제보 내용에 대한 조사를 위해 마련된 것으로 지난 2013년 6월 시행 이후 꾸준히 제보가 접수되고 있다.
 
제보는 원안위 홈페이지 옴부즈만 게시판, 전화(1899-3416), 팩스(02-397-7368), 이메일(ombudsman@nssc.go.kr), 우편(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178 KT 빌딩 13층 원자력안전 옴부즈만 앞)을 통해 접수받는다.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이금로 변호사가 독립적이고 공정한 직무수행을 통해 옴부즈만으로서 국민과 소통하며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기를 기대한다”라며 “원자력분야의 비리와 부조리를 근절하기 위해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제보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