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美, 글로벌 수소산업 협력 강화
韓·美, 글로벌 수소산업 협력 강화
  • 홍수인 기자
  • 승인 2020.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국 대표 수소산업 기관 MOU 체결
문재도 H2KOREA 회장(좌 네번째)과 Morry Markowitz FCHEA 회장(좌 다섯번째)이 MOU 체결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재도 H2KOREA 회장(좌 네번째)과 Morry Markowitz FCHEA 회장(좌 다섯번째)이 MOU 체결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수인 기자]한국과 미국의 대표 수소산업 기관이 수소산업 협력을 강화한다.

한국의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H2KOREA, 회장 문재도)과 미국의 연료전지 및 수소협회 (FCHEA, 회장 Morry Markowitz)는 지난 10일 미국 워싱턴 DC FCHEA에서 수소산업 협력 강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수소산업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두 기관이 수소 정보를 공유하고 코드와 표준을 선진화하고 연료전지산업의 성장과 수소공급 확대 등을 위해 다양하게 협력을 늘려나간다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문재도 H2KOREA 회장은 “이번 MOU가 한국 기업들이 미국의 연료전지 및 수소시장에 대한 공동 투자를 확대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뤄졌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 양국간의 수소산업 협력을 촉진하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Morry Markowitz FCHEA 회장은 “연료전지와 수소기술에 대한 국제사회의 큰 관심과 투자를 감안하면 양 협회간의 이번 제휴는 산업계가 기존 시장에서의 모멘템도 계속 유지하면서 새로운 분야로 확장해 나가는 데 매우 중요한 단계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의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과 미국의 FCHEA는 자동차 제조사, 연료전지 스택 및 설비 제조업체, 산업용 가스회사, 전기분해 및 수소충전업체, 부품공급업체, 서비스 공급자 등 전세계 공급망을 아우르는 공공과 민간부문의 산업체들을 대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