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公, 코로나 극복 일환 재래시장 장보기 시행
원자력환경公, 코로나 극복 일환 재래시장 장보기 시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경제 활성화 동참
원자력환경공단이 재래시장에서 오찬 및 장보기 행사를 갖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원자력환경공단이 재래시장에서 오찬 및 장보기 행사를 갖고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주지역 재래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태기 위해 12일 중앙시장을 찾아 오찬과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차성수 이사장은 본사 간부, 직원 등 50여명과 시장내 국밥집에서 직원들과 점심을 함께 했다.

차성수 이사장은 “직원들과 지역 재래시장, 식당도 가고 방폐장 주변지역 동네가게 등도 자주 이용하도록 해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기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