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광주전남本, 학교시설 가스안전 확보 토대 마련
가스안전公 광주전남本, 학교시설 가스안전 확보 토대 마련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전남지역 교육시설 가스안전관리강화 MOU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본부장 탁송수)는 12일 교육시설재난공제회 호남·제주권지역본부(본부장 이정권)와 ‘교육시설 가스안전관리 강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체결은 1948년 설립 이래 72년간 대한민국 교육시설 안전을 책임지는 안전관리전문기관인 교육시설재난공제회와 업무협력을 통해 10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2018년 강릉 펜션 CO중독사고나 최근 발생한 동해 불법 펜션 막음조치 미비사고와 같이 많은 인명피해와 재산피해를 수반하는 가스사고를 효과적으로 예방코자 추진됐다.

‘교육시설 가스안전관리 강화 업무협약’은 배움의 현장에서 안전의 최일선을 지키는 교육시설 책임자 약 3,000명에 대한 가스안전교육과 안전점검 등 기술지원, 유지관리 기술정보의 교류, 가스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홍보, 안전문화 활동에 관한 협력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또한 양기관의 사업 및 전문성을 활용한 교류 및 협력의 강화를 통해 교육시설의 절대 가스안전 확보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탁송수 가스안전공사 광주전남지역본부장은 “양기관이 협력해 학교시설 관리책임자의 안전관리역량 강화 및 가스시설의 절대안전을 확보하고 광주전남지역에 위치한 유치원부터 대학교까지 약 2,000여개의 학교시설에서 단한건의 가스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