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수소·전기차 모듈 생산인력 본격 ‘양성’
충주시, 수소·전기차 모듈 생산인력 본격 ‘양성’
  • 홍수인 기자
  • 승인 2020.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공정 및 품질관리 등 실무 교육 실시

[투데이에너지 홍수인 기자]충주시(시장 조길형)가 수소·전기차 생산공정 및 품질관리 등 모듈 생산인력 양성에 나선다.

충주시는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 발굴·제안으로 고용노동부가 지원하는 일자리 협력사업 ‘2020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9,450만원을 확보해 맞춤형 전문인력 양성에 힘쓴다.

충주시가 추진하는 ‘수소·전기차 산업 활성화를 위한 모듈 생산인력 양성과정’은 충주상공회의소가 주관해 수소·전기차 생산공정 및 품질관리 등 현장 위주의 실무 교육을 실시하게 된다.

또한 수소전기차 모듈 생산을 이끌어갈 인재 양성, 수소의 저장·유통·사용 등 수소경제 전반에 대한 이해도 제고, 수소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실무능력 배양에 대해 전문교육을 진행한다.

충주시는 시에 위치한 수소·전기차 핵심 기업 현대모비스를 지원하고 산업으로 육성시킬 관련 인프라 확충과 현대모비스 연료전지 스택 생산현장에 즉시 투입될 수 있는 전문인력 확보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해당 공모를 추진하게 됐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수소 차량의 핵심부품인 ‘스택’을 생산하는 현대모비스의 기업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수소경제 발전의 계기를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김시한 충주시 경제기업과장은 “구직자 전문훈련을 통해 지역 내 수소산업 관련 인적 네트워크 구축에 힘쓰겠다”라며 “앞으로도 시가 주도해 지역에 적합한 일자리를 발굴·제공해 지역 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이달 중으로 고용노동부와 협약을 체결하고 20세 이상 취업희망자 20여명을 모집해 다음달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