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원주경찰서, 다문화가족에게 마스크 지원
광해관리公·원주경찰서, 다문화가족에게 마스크 지원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000개 원주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전달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좌 2번째)이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2,000장의 마스크를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좌 2번째)이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2,000장의 마스크를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는 원주경찰서(서장 김진환)와 함께 원주지역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함께 마스크 지원에 나섰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과 김진환 원주경찰서장은 14일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효종)를 찾아 총 2,000개의 마스크를 전달했다.

광해관리공단의 관계자는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마스크 확보 어려움을 원주경찰서에서 파악한 후 공단에 협조를 요청해 지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다문화 가족 회원은 약 1,300여명으로 원주시 등록 외국인의 85%를 차지하고 있다.

이청룡 광해관리공단 이사장은 “원주경찰서 등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지역 사회의 안전과 주민 건강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