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부유식 LNG생산설비 ‘DUA’ 인도
삼성重, 부유식 LNG생산설비 ‘DUA’ 인도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레이시아 기업 페트로나스로부터 16억달러에 수주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삼성중공업이 제작한 부유식 LNG 생산설비(FLNG)인 두아(DUA)가 18일 말레이시아로 출항했다.

두아 FLNG는 삼성중공업이 2014년 2월 말레이시아 국영 에너지기업인 페트로나스로부터 16억달러에 수주한 해상 설비로 길이 393m, 폭 64m로 축구경기장 3개를 직렬로 나열한 것과 크기가 비슷하며 전체 무게는 13만1,300t에 이른다.

이번 사업에서 삼성중공업은 설계, 구매, 생산, 시운전까지 전과정을 총괄했으며 높은 관심을 방증이라도 하듯 지난해 11월 개최된 명명식에는 마하티르 말레이시아 총리 부부가 방한하기도 했다.

두아 FLNG는 말레이시아 동부 사바주 코타키나발루 해안에서 140㎞ 떨어진 로탄 해상가스전까지 말레이시아 해군의 호위를 받고 이동할 예정이다.

두아는 해상 시운전을 거쳐 로탄 가스전에서 올해 11월부터 매년 150만t의 LNG를 20년간 생산, 정제할 계획이다.

한편 FLNG(Floating Liquefied Natural Gas)는 해상에서 천연가스를 생산·액화·저장·운송까지 할 수 있는 부유식 종합설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