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NG 사업 세계시장을 공략하라
LNG 사업 세계시장을 공략하라
  • 승인 2002.0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빈곤국에서 자원개발국으로 발전해야
불법 LPG구조 변경 차량이 대량 적발됐다.

서울경찰청은 휘발유 차량을 불법개조한 LPG차량에 대한 단속을 실시, 1백3건의 불법개조 행위를 적발해 업자 등 5명을 자동차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1백4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모씨는 서울 성동구 S자동차공업사의 고압가스기능사인 김모씨의 명의를 빌려 이 공업사 안에 불법 개조시설을 갖춘 뒤 지난해 1월부터 휘발유 차량을 LPG차량으로 개조해 주고 대당 75만∼1백20만원씩 받는 수법으로 총 1천4백여대를 개조, 4억5천여만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모씨는 “장애인 수첩을 발부받을 수 있도록 해주겠다"고 접근한 브로커 고모씨와 접촉, ‘왼쪽 고관절 기능장애' 진단서를 10여만원에 사들여 장애인 수첩을 발급받은 뒤 자신의 그랜저 승용차를 LPG차량으로 개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밖에 장애인 친척이나 친지 등의 명의로 차량을 등록한 뒤 LPG차량으로 개조한 6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무허가 개조업자가 휘발유 차량을 LPG차량으로 개조하는 경우 정확한 시공이 이뤄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며 “이 경우 불완전 연소로 연비가 떨어지고 오염물질 배출이 늘어나며 가스누출로 대형사고 발생위험이 높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