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본격 구축
중부발전,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본격 구축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새만금개발청 등과 업무협약 체결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사업본부장(둘째줄 우 5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사업본부장(둘째줄 우 5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 등 관련기관들이 새만금 수소클러스터 구축을 본격 진행할 전망이다. 

중부발전은 전라북도(도지사 송하진),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 군산시(시장 강임준), 새만금개발공사(사장 강팔문), 전북테크노파크(원장 강신재) 등 22개 기관과 21일 전북도청 본관에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전라북도는 새만금 산업단지 내 재생에너지 단지를 조성하고 이를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를 구축해 수소산업 생태계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을 위해 전라북도, 군산시는 행정‧재정적 지원을 하고 새만금개발청, 새만금개발공사는 단지조성, 부지제공 및 입주기업 인센티브를 지원하며 전북테크노파크가 사업 운용을 총괄하는 한편 중부발전을 포함한 17개 관계 기관 및 기업이 그린수소 생산 개발 및 실증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2022년부터 2026년까지 5년간 총 사업비 5,000여억원을 활용해 산·학·연·관 네트워크를 중심으로 국내 수소경제 구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사업본부장은 “중부발전은 새만금 산업단지 내 대규모 재생에너지 단지를 구축하고 이를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경제성 향상 등 비즈니스 신모델 창출에 아낌없는 지원을 보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라며 “이번 계기를 통해 우리나라가 수소경제 글로벌 1등 국가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중부발전은 신재생에너지 3020로드맵 달성과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 부응을 위해 다양한 신재생 에너지원 개발로 민··공 이해관계자와 상생 협업을 통한 신재생개발 모델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