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모빌리티+쇼, 7월 초로 연기
수소모빌리티+쇼, 7월 초로 연기
  • 홍수인 기자
  • 승인 2020.0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투데이에너지 홍수인 기자]3월 개최 예정이던 2020수소모빌리티+쇼가 오는 7월로 연기된다.

수소모빌리티+쇼 조직위원회(위원장 정만기)는 25일 정만기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회장, 이승훈 수소융합얼라이언스추진단 본부장, 유종수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식회사 사장 등이 참석해 긴급 조직위 회의를 열고 당초 3월18일부터 20일까지 개최예정이던 2020수소모빌리티+쇼를 7월 초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조직위는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방역활동을 강화하는 방법으로 당초대로 전시회를 개최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가 급속 확산되면서 일부 해외 바이어 및 참가 기업이 개최 여부를 문의해오는 등 기업들의 전시회 개최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음을 감안해 코로나19 확산에 능동 대응해 전시회를 연기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한편 조직위는 참가업체 및 관련기관·단체 등에 개별 통지해 연기 사실을 알리고 있으며 오는 7월 개최에는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