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에너지公, 원스톱 E진단‧시설개선 사업 추진
부산시‧에너지公, 원스톱 E진단‧시설개선 사업 추진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0.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6일까지 신청접수···中企 20개 업체 선정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한국에너지공단 부산울산지역본부와 함께 ‘2020년 부산광역시 에너지진단 및 시설개선 에너지효율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부산시 소재 중소기업 중 20개 업체를 선정해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에너지진단과 에너지절약 효과가 큰 설비 위주의 시설개선사업 등으로 구성된다. 이 사업은 2018년 시작했으며 지금까지 40개 업체가 에너지효율 개선(총 739toe, 4억3,300만원 절감)으로 기업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에너지진단 및 시설개선사업은 에너지 시설개선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에너지 관련 지역전문가가 설비·공정별 에너지 균형 분석, 에너지시설 투자경제성 분석 등 에너지진단 △지역중소기업 고효율 제품 활용 시설개선사업을 진행해 에너지 비용절감 및 기업경영 개선에 도움을 주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올해 총사업비는 5억9,000만원이며 부산시는 에너지진단과 시설개선 비용으로 3억1,000만원 예산을 편성해 컨설팅 비용은 전액, 시설개선비용은 50% 이내(50%는 자부담)로 업체별 최대 1,400만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시행은 에너지 및 진단 전문기관인 에너지공단 부산울산지역본부에서 수행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지역 기업은 부산시(http://www.busan.go.kr) 및 한국에너지공단 홈페이지(http://www.energy.or.kr)를 참조해 한국에너지공단 부산울산지역본부로 오는 4월6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부산시의 관계자는 “에너지효율화 사업을 통해 부산시 소재 중소기업체가 요구하는 맞춤형 에너지사용 절감 방안을 제시하고 에너지비용 및 생산원가 절감으로 이어져 기업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