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대한적십자에 모금액 기부···코로나19 극복 위해
가스안전公, 대한적십자에 모금액 기부···코로나19 극복 위해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들 자발적 기부로 나눔 활동에 적극 동참
김종범 가스안전공사 사장직무대행(우)이 구광모 노동조합위원장과 함께 임직원들의 모금액을 대한적십사에 전달하기에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종범 가스안전공사 사장직무대행(우)이 구광모 노동조합위원장과 함께 임직원들의 모금액을 대한적십사에 전달하기에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직무대행 김종범)는 20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과 환자 치료에 힘쓰는 의료진을 위해 대한적십자에 2,040만9,805원을 기부했다.

가스안전공사 임직원들의 자발적 모금으로 마련된 이번 성금은 마스크ㆍ소독제 등 필수용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코로나19 감염으로 사회적 단절위기에 놓인 자가 격리 대상자, 헌신적인 치료에 매진하고 있는 의료진을 후원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충북 음성에 위치한 가스안전공사는 ‘저소득층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임직원 물품 기부 행사’ 등 소외계층과의 상생협력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쏟아왔다.

가스안전공사는 지난달 13일 충북혁신도시에 있는 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수용한 우한교민의 안전한 자가 격리를 위한 후원금 2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또한 이 달 12일에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와 경북 지역에 위생 생필품 키트 제작을 위한 후원금 200만원을 전달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지원을 지속적으로 펼쳐왔다. 

김종범 가스안전공사 사장직무대행은 “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이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라며 “우리 공사의 지속적인 노력과 지원으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가적 위기를 국민과 함께 극복하고 모든 국민이 안정적으로 일상에 복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