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L·도로교통公, 자율주행환경 구축 협력
KCL·도로교통公, 자율주행환경 구축 협력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0.0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의회 구성해 발전 방안 지속 논의
윤갑석 KCL 원장(좌)과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갑석 KCL 원장(좌)과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과 도로교통공단이 안전한 미래자동차 자율주행환경 조성에 나선다.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원장 윤갑석, 이하 KCL)은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과 20일 강원도 원주시 도로교통공단에서 미래자동차 신뢰성평가 체계 구축과 자율주행 시뮬레이터 및 실도로 기반 실증평가/인증단지 구축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효율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협의회를 구성하고 △상호 지원 및 정보·인력 교류 △연구 및 교육사업 협업 △각종 프로그램 운영 및 활용 시 상호 협력 △연구시설과 SW의 교류 및 공동이용에 대한 논의를 이어간다.

윤갑석 KCL 원장은 “미래 자동차산업 발전을 위한 자율주행 시뮬레이터 및 인프라 구축을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양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기술력을 통해 교통 관련 미래 신성장 동력사업 창출은 물론 국민이 행복하고 안전한 국가교통환경조성에 일익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