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L,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 이용 ‘박차’
KTL, 코로나19 극복 전통시장 이용 ‘박차’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청과시장·진주중앙시장상인회와 자매결연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산업기술시험원(원장 정동희, 이하 KTL)과 진주청과시장상인회(회장 정대용) 및 진주중앙시장상인회(회장 박현호)는 23일 보다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전통시장 이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자매결연 협약의 주요 내용은 KTL은 설, 추석 등 명절 선물용 상품 구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등과 같은 사유로 전통시장이 어려움에 처해 있을 때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에 적극 앞장서고 진주청과시장 및 진주중앙시장은 품질 좋은 물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하고 원산지 및 가격표시 이행 등에 노력한다는 내용이다.

KTL은 자매결연협약을 체결한 이후 진주청과시장에서 딸기 300kg, 방울토마토 300kg을 구입,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진주지역 선별진료소에 제공하고 누리봄(장애인주간보호시설), 행복한남촌마을(중증장애인거주시설) 등 지역 중증장애인 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일부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지역기업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는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직원식당에 제공할 예정이다. 

정대용 진주청과상인회 회장은 “자매 결연을 맺고 전통시장 이용에 앞장서 준 KTL의 지역상생 실천 활동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위로와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L은 지난 2015년 3월 경남 진주혁신도시로 본원 이전 후 매 명절마다 빠짐없이 전통시장을 찾아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와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해 왔으며 지난 2월에는 우주부품시험센터 개소식을 갖는 등 지역산업 발전지원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