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취약계층 및 전문점 마스크 긴급 지원
캐리어에어컨, 취약계층 및 전문점 마스크 긴급 지원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0.0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청정기 후원 등 코로나19 극복 의지 이어가
윤영준 캐리어에어컨 전무(좌)가 이인춘 광주장애인총연합회 회장에게 마스크 5,000장을 전달했다.
윤영준 캐리어에어컨 전무(좌)가 이인춘 광주장애인총연합회 회장에게 마스크 5,000장을 전달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캐리어에어컨(회장 강성희)은 광주 장애인총연합회와 대구·경북지역 캐리어에어컨 전문점에 마스크 9,000장을 지원했다고 25일 밝혔다.

마스크는 캐리어에어컨 공장이 위치한 광주의 광주장애인총연합회에 5,000장, 대구·경북지역의 캐리어에어컨 전문점에 4,000장이 고르게 전달됐다.

캐리어에어컨의 관계자는 “마스크가 그 어느 때 보다 필요한 지금, 자유로운 이동이 어려운 장애인들과 근무 중인 직장인들은 마스크 구매가 쉽지 않아 긴급 지원하게 됐다”라며 “작은 힘이나마 지역민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캐리어에어컨은 지난 11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대구·경북 음압병동, 응급실 308곳에 1억5,000만원 상당의 ‘공기청정기’ 후원을, 대구·경북지역 거래처의 운영 안정화를 위해 3월 출하 분에 대한 대금결재를 한달 간 유예하는 등 지역의 어려움 극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정성욱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과 남이균 대구달서총판 대표, 백철우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이 마스크 전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정성욱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과 남이균 대구달서총판 대표, 백철우 캐리어에어컨 국내영업부문 책임이 마스크 전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