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데모 챌린지 공모전 개최
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데모 챌린지 공모전 개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월5일까지 모집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 코리아(대표 김경록)은 ‘에코스트럭처 데모 챌린지 (EcoStruxure Demo Challenge)’에 도전할 학생들을 모집한다.

올해 2회를 맞이한 '에코스트럭처 데모 챌린지’는 슈나이더일렉트릭 코리아가 기획한 ‘SE 영 이노베이터’ 프로그램 중 하나로 전국 STEM (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Mathematics)분야 전공 대학(원)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참가자들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참신하고 대범한 아이디어를 제시하고 슈나이더일렉트릭 직원들로 구성된 멘토단과 함께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레이어가 구현된 기술 데모 제작한다.

이번에 진행하는 아이디어의 주제는 △IoT기반 데이터 수집, 분석 및 원격 모니터링 △증강현실(AR)을 이용한 팩토리 생산성 향상 △클라우드 기반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 △실시간 데이터센터 통합 관리 솔루션 △자유주제 등 5가지 분야로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의 필수 기술을 활용해야 한다.

에코스트럭처 데모 챌린지 공모전은 국내외 대학(원)에 재학 중인 팀(3~5인)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내달 5일까지 슈나이더일렉트릭 공식 홈페이지와 블로그(https://bit.ly/3bpOcA8)를 통해 접수가 진행되며 아이디어 서류 심사, 아이디어 프레젠테이션(PT) 평가를 걸쳐 결선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최종 1등 팀에게는 300만원의 장학금과 50만원 상당의 슈나이더일렉트릭 아카데미 수강권 및 슈나이더일렉트릭 담당자로부터 이력서를 첨삭 받을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김경록 슈나이더일렉트릭 코리아 대표는 "에코스트럭처 데모 챌린지는 학생들이 학교에서 배운 지식을 바탕으로 견문을 넓히고 실제 적용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실전 업무를 경험하고, 학생들의 진로 결정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라며 “올해도 많은 학생들이 참가해 참신한 시각과 다양한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값진 경험을 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