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重, 한국산업은행 등과 1조원 대출 약정
두산重, 한국산업은행 등과 1조원 대출 약정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두산 보유 주식·부동사 등 담보 제공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두산중공업은 한국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과 1조원 규모의 차입신청 및 계약체결을 위한 이사회를 개최했다고 26일 공시했다.

두산중공업은 재무구조를 개선하기 위해 (주)두산으로부터 두산메카텍(주)를 현물출자 받아 자본을 확충하고 고정비 절감을 위해 최근 명예퇴직을 실시하는 등 자구노력을 이행하고 있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자금시장 경색으로 어려움을 겪게 됨에 따라 이들 은행으로부터 자금을 대출받게 됐다

두산중공업의 관계자는 “두산중공업은 이번 대출을 발판 삼아 당초 계획하고 있었던 재무구조 개선을 보다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두산중공업은 빠른 시일 내 재무구조 개선활동을 마무리하고 이번 대출금액을 상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두산중공업의 대주주인 (주)두산은 이번 두산중공업의 대출약정에 대한 담보제공을 결정하고 (주)두산이 보유한 두산중공업 보통주식을 비롯한 주식, 부동산 등을 담보로 제공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