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소부장 전문 中企 육성 프로젝트 가동
중기부, 소부장 전문 中企 육성 프로젝트 가동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개사 추가 선정 계획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6일 소재·부품·장비 기술 자립화를 달성하고 미래신산업을 창출할 강소기업을 선정하기 위한 2차 공고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은 일본 수출규제,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인해 변화하고 있는 글로벌 밸류체인에 대응하기 위한 소재·부품·장비 전문 중소기업을 육성하는 프로젝트다.

중기부는 지난해 말 55개사를 강소기업으로 선정한데 이어 이번 공고를 통해 45개사를 추가 선정해 강소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강소기업으로 신청하기 위한 자격요건은 총 매출액 중 소재·부품·장비 분야 매출액이 50% 이상이며 R&D역량을 보유한 중소기업이어야 한다.

신청 중소기업은 지정기간(5년) 동안 추진할 목표기술의 중요성과 기술개발 및 사업화 계획을 담은 ‘기술혁신 성장전략서’를 제출해야 한다.

자격요건을 충족한 신청기업을 대상으로 기술혁신 성장전략서를 통해 제시한 ‘기술혁신의 목표와 이행계획에 대한 타당성, 효과성’ 등과 기술역량, 미래 성장역량 등 기업역량에 대해 평가하게 된다.

평가 시 AI를 활용한 기술평가시스템인 KIBOT과 KPAS를 적용해 신청기업들의 역량을 스마트하게 평가할 계획이다.

선정평가는 서면·심층·최종평가 등 총 3단계로 구성되며 각 평가단계마다 외부 전문가가 참여해 공정성을 높인다.

특히 최종평가에는 1차 선정 당시 강소기업 선정에 국민의 눈높이를 반영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던 국민평가단이 다시 한 번 참여할 계획이다.

국민평가단은 최종평가 시 후보기업의 발표와 평가과정을 모니터링하고 의견을 제시하는 역할을 수행하며 참여를 희망하는 국민을 공개모집할 계획이다.

선정된 강소기업에는 빠른 기술혁신과 사업화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30여개 사업과 연계를 통해 최대 182억원을 지원 가능하며 추가적인 우대방안과 전용사업 등을 마련해 더욱 전폭적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정책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소기업 신청은 오는 6월1일부터 11일까지 기술보증기금 홈페이지 내 사이버 영업점(cyber.kibo.or.kr)을 통해 가능하며 평가를 거쳐 7월 중 강소기업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소벤처기업 홈페이지, 기술보증기금 홈페이지의 공고문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 사항은 중소기업 통합 콜센터(1357)와 기술보증기금 콜센터(1544-1120)를 통해 문의할 수 있다.

이와 관련된 주요 지역별 강소기업 사업설명회는 향후 코로나19 등을 고려해 추후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원영준 중기부 기술혁신정책관은 “1차 공고를 통해 선정된 강소기업 중 한 기업이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것만으로도 기업 이미지가 상승했으며 수요 대기업, 해외 바이어의 구매 문의가 오는 등 긍정적 효과가 있었다”라며 “이번 2차 공고에도 많은 소재·부품·장비분야 기업들이 관심을 가져 주시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