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산업 생태계 상생발전 T/F 발족
한수원, 산업 생태계 상생발전 T/F 발족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 수립 과정부터 협력기업 직접 참여
경주 한수원 본사에서 진행된 생태계 상생발전 T/F 착수회의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 한수원 본사에서 진행된 생태계 상생발전 T/F 착수회의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산업 생태계 발전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한수원의 정책 수립 과정에서부터 협력기업을 참여시켜 한수원과 협력기업 모두 윈윈(Win-Win)하는 방법을 모색하는 ‘상생발전 T/F’를 운영한다.

13일 경주 본사에서 진행한 착수회의에서는 주식회사 삼신, 와이피피(주), 한전기술 등이 협력기업으로 참여해 기업들의 주요 건의사항에 대한 조치계획을 논의하고 분과별 수행과제 설명 등을 진행했다.

T/F는 협력기업, 외부 자문위원 및 생태계 지원을 위한 7개의 분과로 구성돼 올 연말까지 지원 프로그램 발굴, 선제적 애로사항 조치 및 제도개선 시행, 공급자 육성·지원방안 구축 등 생태계 지원 고유모델 구축을 목표로 운영된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우리 협력기업의 필요사항들을 지원 프로그램에 적극 반영해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데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협력기업이 체감할 수 있는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적극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