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안위, 원자력안전법 시행규칙 개정안 심의·의결
원안위, 원자력안전법 시행규칙 개정안 심의·의결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19회 원자력안전위원회 개최
원자력안전위원회가 개최되고 있다.
원자력안전위원회가 개최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는 15일 제119회 원자력안전위원회를 개최해 3건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원안위는 지난 2019년 서울반도체 방사선 피폭사건을 계기로 방사선 사용신고기관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원자력안전법 시행규칙 및 하위규정 개정(안)’을 심의·의결했다.
 
주요 내용은 방사선안전관리자 교육 강화(선임 전 1회→ 매년), 방사선기기 판매 취급기준 강화(취급방법과 주의사항 등 제품 전면 부착), 신고대상 기기의 취급에 관한 기준 신설(임의조작 등 금지) 등이다.
 
또한 원안위는 산업현장에서의 방사선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맞춤형 교육교재·동영상 등을 개발배포하고 신설업체 등을 위해 방사선 안전컨설팅 등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원안위는 ‘2021년 원자력안전위원회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과 한빛 5,6호기 증기발생기 교체 운영변경허가 관련 후속조치인 ‘원자력이용시설 운영변경 허가(안)’을 심의·의결했다.

한편 원안위는 ‘원자력안전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재상정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