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 실시
예스코,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 실시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속 대응능력 향상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예스코(대표 정창시)는 지난 26일 동대문구 청량리에 위치한 민자역사와 롯데백화점에서 전 임직원과 동대문 소방서 및 청량리역사 운영지원센터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유관기관과 합동 대응능력 점검을 위한 ‘전사 비상대처 종합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다중이용시설에 가스가 누출한 가상의 시나리오로 진행됐으며 점검에서 공급 재개까지 조직적인 임무 분할과 신속한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유관기관과 함께하는 공동 대응체계 구축에 집중했다.

특히 복잡한 가스 내관 구조로 신속한 점검이 어려운 다중이용시설의 특성상 누출점검 전담 팀과 정압기 전담 팀으로 조직화하고 레이저 메탄검지기, 바리오텍 460 등 최신장비를 동원해 실제와 유사하게 시뮬레이션을 했다.

정창시 예스코 대표는 “다중이용시설의 가스사고는 자칫 인명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사전점검에 만전을 기해줄 것”이라며 “앞으로도 당사 공급권역 내에 서울대학교병원, 소공동 롯데호텔 등 대형 다중이용시설의 가스안전관리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