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국가산업대상 ‘브랜드전략부문’ 1위 수상
S-OIL, 국가산업대상 ‘브랜드전략부문’ 1위 수상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별화된 브랜드 정체성·통합적 마케팅활동·브랜드가치 상승 높은 평가
S-OIL이 '2020 국가산업대상'에서 정유사 최초로 '브랜드전략부문' 1위에 선정됐다.
S-OIL이 '2020 국가산업대상'에서 정유사 최초로 '브랜드전략부문' 1위에 선정됐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S-OIL(대표 후세인 에이 알-카타니)이 정부 산하 싱크탱크 산업정책연구원이 주관하는 ‘2020 국가산업대상’에서 정유사 최초로 ‘브랜드전략부문’ 1위에 선정됐다.

올해 3월부터 진행된 학계·산업계 전문가의 심사에서 S-OIL은 전체 8개 항목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가운데 특히, 차별화된 브랜드 정체성(Brand Identity), 통합적 마케팅활동, 브랜드가치 상승 등 브랜드 영역에서 뛰어난 성과를 인정받았다.

S-OIL은 브랜드 정체성 측면에서 종합에너지 화학기업이면서 동시에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소비자마케팅 회사를 지향하고 있다.

S-OIL은 지난 2000년 S-OIL로 사명을 변경한 후 2006년 ‘오늘은 왜 이리 잘 나가는 걸까’로 대한민국에서 널리 회자된 CM송, 2012년 브랜드 마스코트의 대명사 캐릭터 ‘구도일’ 탄생, 2015년 ‘구도일 패밀리’로 확장 등 소비자들과 적극 소통하고, 공감하는 브랜드 정체성을 일관되게 유지하고 있다.

S-OIL은 고객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통합마케팅활동을 펼치고 있다.

1단계로 브랜드 구매의향을 높이기 위해 광고캠페인과 캐릭터마케팅, 스포츠·문화마케팅, 품질마케팅 등을 진행하며 2단계로 브랜드 경험을 유도하기 위해 세련된 CI와 주유소 Signage 관리, 고객맞춤형 프로모션 등을 시행하고 있다.

3단계로 주유소 서비스 프로그램, 포인트적립과 각종 이벤트 혜택을 제공하는 멤버십 제도, 주유할인·적립을 제공하는 다양한 제휴신용카드 등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든 경제주체가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상황에서도 S-OIL은 캐릭터 ‘구도일’을 통해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재미있게 알리고 소비자들을 응원하는 SNS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공감과 연대의 가치를 추구하는 진정성 있는 활동들이 소비자에게 전달되며 S-OIL의 브랜드가치와 시장점유율은 지속적으로 상승추세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